• 최종편집 2020-10-25(일)
 
[GEN - 주한외국기업뉴스] ‘기분 좋은 변화, 품격 있는 강남’을 실현 중인 강남구가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영동대로와 삼성동 코엑스 K-POP 광장 일대에서 제9회 ‘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’을 온․오프라인 동시에 개최한다.

‘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’은 현장의 분위기를 비대면에서도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유튜브 등 SNS로 생중계해 코로나19 장기화로 문화예술공연에 목마른 주민들에게 청량제가 되겠다는 취지로 기획됐다.

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‘영동대로 K-POP 콘서트’는 코로나19로 지친 전 세계를 응원하는 희망 콘서트로 18일 오후 7시부터 코엑스 옥상 특설무대에서 열리며 페스티벌 첫날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. 가수 티파니, 문빈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콘서트에는 강다니엘과 레드벨벳, 아스트로, 오마이걸, AB6IX 등 K-POP을 대표하는 아티스트가 출연한다. 국내외 랜선관객 200여명과 양방향 소통으로 120분간 진행되는 콘서트는 SBS KPOP(스브스 케이팝)과 강남구청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.

관내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 아티움 등 7개소 9기의 옥외전광판을 활용한 미디어쇼 ‘강남 사계’는 19일부터 22일까지 매일 18시 40분부터 한 시간 간격으로 10분씩 4회에 걸쳐 상영된다. 이밖에도 관내 옥외미디어 31개소 41기에 수시 표출되는 ‘도심 속의 미디어 갤러리’를 통해 유명 미술작가들의 33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.

정순균 강남구청장은 “강남구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‘온택트 시대의 리더’로서 철저한 방역을 바탕으로 모두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축제의 전형을 만들고 있다”면서 “잃어버린 일상을 돌려주고 잠시나마 힐링과 희망을 느낄 수 있는 ‘2020 강남페스티벌’에 많은 구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”고 말했다.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42378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강남구, ‘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’ 18일 막 오른다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